공지사항

  • 문제
  • 1945년 해방과 동시에 찾아온 분단, 1950년 민족의 비극 한국전쟁은 1953년 7월 27일 정전협정 체결로 일단락 됐지만 전쟁을 법적 제도적으로 종결짓는 평화협정은 체결되지 못했습니다. 분단과 대결이 계속되는 동안 우리 민족은 상시적인 (핵) 전쟁위기, 막대한 국방비 지출, 민주주의 침해 등으로 고통받아 왔습니다.
    2018년, 4.27 판문점선언과 6.12 싱가포르 공동성명으로 한반도에 새로운 평화의 시대가 도래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남북 관계의 전면적 화해와 북미 불가침 및 수교를 위한 남북, 북미, 다자간 협상은 여러 어려움들을 겪고 있습니다. 여전히 미국은 한국의 군사주권의 핵심인 (전시) 작전통제권을 쥐고 우리군의 병력구조, 무기체계, 작전계획, 군사전략을 좌우하고 있습니다.
  • 대안
  • 70년 넘게 적대해 온 대결을 끝내고 항구적인 평화체제를 구축하여 자주통일로 나아가기 위해서 남, 북, 미는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협정 체결 동시에 실현해 나가야 합니다. 평화협정을 체결해야 민족의 평화와 번영, 통일로 나아갈 수 있습니다.
    통일은 어느 한쪽이 나머지를 흡수하는 것이 아니라 남과 북이 서로를 존중하고 인정하는 속에서 합의를 통해서야 실현가능합니다. 통일한국은 그 어느나라와도 적대하지 않는 비동맹 중립국으로 되어 동북아의 상생하는 평화협력체제에서 핵심 역할을 해야 합니다.
  • 활동
  • 평통사는 2008년 교수와 법조인 등 전문가들의 의견을 모아 '분단과 대결을 끝내는 한반도 평화협정(안)'을 만들고 이를 지지하는 4만여명의 국내외 서명을 받았습니다. 2010년, 2015년 유엔 핵확산금지조약(NPT) 평가회의에 참여하여 한반도 비핵화를 실현하기위해 평화협정 체결을 미국과 전세계에 촉구했습니다. 평통사는 평화협정 체결을 일상적이고 대중적으로 벌여나가자는 취지에서 평화홀씨운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7.4 남북 공동성명, 남북 기본합의서, 6.15 공동선언, 10.4선언, 판문점선언을 지키고 이행하는 활동을 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447 남북철도연결을 위한 우리의 발걸음은 멈추지 않는다!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시행에 따라 새로운 형식으로 진행된 64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14 243
1446 폭우 속 국회 앞 기자회견 한 63일차 행진. 코로나 상황 고려하여 내일부터 잠정 중단하기로. 관리자 2021-07-10 282
1445 코로나 방역 4단계 격상 소식에도 흔들림없이 이어간 62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09 224
1444 남북철도잇기 서울 행진단 발대식, 남북철도연결을 바라는 진심어린 마음을 서울 시민들에게 전한 61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08 242
1443 남북철도의 거점이 될 광명역에서 출발! 시민들의 환대를 받으며 서울에 입성한 60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07 277
1442 이제는 서울로! 부천 구간 행진을 성황리에 마무리 한 59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05 254
1441 7.4 남북공동성명 체결일에 부천시민들과 함께 한 남북철도잇기 58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04 289
1440 부천시민들의 응원과 지지에 힘을 얻었던 57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03 243
1439 '철도를 이으면 남북도 이을 수 있습니다! '행진단의 호소에 발걸음 멈춘 시민들, 인천에서 부천으로 이어진 56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02 247
1438 일제 수탈의 철도를 민족 번영과 평화통일의 철도로 바꾸는 침목이 되자고 다짐하며 행진한 55일차 행진 관리자 2021-07-01 245
1437 일제 수탈의 상징이었던 철도가 가장 먼저 놓인 인천에서의 첫 행진! 관리자 2021-06-30 292
1436 "오늘은 가장 뜻깊은 철도의 날", 안양시민들의 환호 속에 마무리된 53일차 행진 관리자 2021-06-28 247
1435 지역 풀뿌리 단체들과 국회의원, 시장, 시/도의원 등으로 참가자 외연이 크게 확대된 안양에서의 52일차 행진 관리자 2021-06-27 215
1434 6.10항쟁 이후 처음 보는 군포시민들의 높은 관심과 지지 속에 진행된 51일차 행진 관리자 2021-06-26 224
1433 6.25에 울려퍼진 수원 어린이들의 "남북 통일 만세" , 남북철도잇기 50일차 행진 관리자 2021-06-25 245
  1. 1
  2. 2
  3. 3
  4. 4
  5. 5
검색

검색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