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2020. 1. 17] 한국의 남북협력 추진에 어깃장 놓는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규탄 1인 시위

관리자

view : 185

남북관계/개성, 금강산 재개 훼방놓고 사사건건 내정간섭하는 

해리스는 입 다물라!

 

1월 16일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는 “향후 제재를 촉발할 수 있는 오해를 피하려면 남북협력을 위한 어떤 계획도 미국과의 논의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해리스 대사의 발언은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기자회견에서 남북관계 진전 구상을 밝힌 것에 대해 공개적으로 견제구를 날린 것이라는 점에서 오만방자한 내정간섭입니다. 그의 주장은 대북 제재 등 대북적대정책을 지속함으로써 한반도비핵화와 평화협정 실현에 난관을 조성하고, 한국을 미국의 대북 적대정책의 틀 안에 가두기 위한 것입니다.

 

또한 해리스 대사의 발언은 남북, 북미간 교착된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협정 협상에 돌파구를 마련하고 남북관계 개선을 위해 독자적인 공간을 적극적으로 넓혀가려는 문재인 정부에 대한 노골적이고 공개적 압박이라 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에 우리는 남북관계 발전을 훼방 놓고 내정간섭을 일삼는 해리 해리스 주한미대사 규탄 1인 시위를 통해 개성공단‧금강산 관광 재개 등 남북관계의 발전과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협정 체결을 간절히 바라는 겨레의 염원을 실현하는데 기여하고자 합니다. 

 

* 1인 시위 개요 

 

- 일시 :  2020. 1. 17일(금) 오전 9시부터   
- 장소 : 미 대사관 앞 
- 주제 : 한국의 남북협력 추진에 어깃장 놓는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규탄한다.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