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평화행동] 불법 사드기지 공사 중단! 공사장비 및 자재 반입 저지 투쟁(179번째)

관리자

view : 154

• 일시 : 2022년 9월 26일(월), 오전 6시 30분 • 장소 : 진밭교


 

주권과 국익을 포기하고 미국 패권 위해 사드 불법 공사 강행하는 윤석열 정부 규탄한다!

 

불법 공사 중단하고 미 본토 방어하기 위한 사드 철거하라!

 

소성리 라이브 방송보기

 


 

한미 당국이 이른바 '사드기지 정상화'에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지난 9월 4일 야밤에 공사장비와 미군 출입을 강행한 데 이어 14일 밤에도 주한미군 유류차량 반입을 강행했습니다. 9월 8일에는 사드기지 추가 부지 공여를 완료하였습니다.

 

 

사드가 미국, 일본 방어를 위한 무기인 것처럼 '사드기지 정상화'의 본질도 사드 레이더를 전진배치모드로 운용하며, 이를 위한 탐지, 추적, 식별 능력을 업그레이드해 북한과 중국의 중·장거리 탄도미사일로부터 미국과 일본을 방어하려는 미국과 일본의 요구를 충족시키는 데 있습니다. 주한미군 사드는 바로 한미일 MD 구축에 토대해 한미일 군사동맹 구축을 가능하게 하는 매개체입니다.

 


이런 이유로 불법적인 사드 기지 공사를 저지하기 위한 주민들과 평화지킴이들의 투쟁은 너무나 소중하고, 절박한 투쟁입니다. 경찰들의 무자비한 폭력에도 결코 물러설 수 없는 강고한 투쟁입니다.

 


지금 당장 장비와 자재 반입, 인부 출입을 중단할 것을 한미 당국에게 강력히 촉구합니다. 불법을 방조, 비호하는 경찰도 즉각 소성리에서 철수해야 합니다. 오늘 평화행동은 사드배치반대 김천 시민 대책위원회 회원들이 중심이 되어 진행하였습니다.

 

 

강현욱 교무의 인도로 원불교 평화법회가 진행되었습니다. 강현욱 교무는 "사드로 인하여 주민들이 많은 고통을 받고 있다. 주민들의 아픈 마음을 치유하고 일상을 찾기 위해서라도 사드는 철거되어야 한다." 며 사드 철거를 위해 투쟁하자고 호소하였습니다. 

 

원불교 평화법회가 마무리 된 후 참가자들이 돌아가며 발언을 하고 구호를 외쳤습니다.

 

 

장재호 사드배치 반대 김천시민대책위원회 사무국장은 "임시 배치 였던 사드기지를 정상화하기 위한 행보가 본격화 되고 있지만 우리는 물러서지 않을 것이다. 사드 공사를 중단시키고 사드를 철거하기 위해 끝까지 싸워 나갈 것이다." 라고 힘주어 이야기 했습니다.    


평화행동 참가자들은 공사차량과 인부를 향해서 큰 소리로 외쳤습니다. 


“불법 사드 철거하라”

 

“소성리는 평화의 땅 사드는 나가라”

 

“소성리는 평화의 땅 국방부는 나가라”

 

“불법 공사 중단하라” 

 

 

평화행동을 마무리 한 후 진밭교와 기지 앞에서 1인 시위를 진행하며 감시활동을 진행 하였습니다.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