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동맹

[평화행동] 한미 외교차관 회담에 즈음한 1인 시위

관리자

view : 199

일시 : 202267(), 오전 8~ 11시        장소 : 외교부 앞

 

한반도 핵전쟁 불러올 확장억제정책 폐기!

대중 대결의 선봉에 서게 될 한일동맹 구축 반대!

 

외교부 정문 앞에서 1인 시위하는 평통사 회원들

 

한미 외교차관 회담이 7일 개최되었습니다. 한미 당국은 이번 회담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핵실험 등에 대하여 전략자산 전개 등 미국의 확장억제 정책 강화 방안에 대하여 집중적으로 논의했다고 합니다.

 

또한 한미 당국은 지난 521일 한미정상회담을 통해 합의한 글로벌 포괄적 전략 동맹의 실행방안에 대해 집중적으로 논의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최근 미국은 B-1B 전략폭격기 4대를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 배치했으며, 지난 2~4일 핵 추진 항공모함을 동원한 한미 연합 훈련을 47개월 만에 실시했습니다. 그러나 전략자산의 전개, 한미()군사훈련의 강화 등 대북 군사적 압박은 북핵 문제를 해결할 수 없습니다. 한미 군사훈련에 반발하여 8발의 미사일을 발사한 북한의 대응은 이를 입증해 주고 있습니다. 한미당국이 전략자산의 전개, 한미()연합 군사훈련 등 대북 강압정책에 매달릴수록 한반도 비핵화 협상은 지금의 교착상태와 퇴행을 벗어나지 못할 것이며 끝내 실패하고 말 것입니다.

 

한미당국이 진정으로 한반도의 비핵화를 원한다면 핵우산 등 확장억제정책을 폐기하고 상호 신뢰에 기초해 북한과의 대화와 협상에 나서야 합니다.

 

이에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은 한미 외교 차관급 회담에 즈음하여 1인 시위를 진행하였습니다.

 

1인 시위를 진행하는 동안 웬디 셔먼 미 국무부 부장관 일행의 차량이 외교부 정문을 통해 들어갔고 힘차게 확장억제정책 폐기! 전략자산 전개 반대! 한일 군사동맹 구축 반대! 구호를 외쳤습니다.

 

내일 진행될 한미일 외교차관급 회담에 대해서도 대응을 할 예정입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