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협정

  • 문제
  • 1945년 해방과 동시에 찾아온 분단, 1950년 민족의 비극 한국전쟁은 1953년 7월 27일 정전협정 체결로 일단락 됐지만 전쟁을 법적 제도적으로 종결짓는 평화협정은 체결되지 못했습니다. 분단과 대결이 계속되는 동안 우리 민족은 상시적인 (핵) 전쟁위기, 막대한 국방비 지출, 민주주의 침해 등으로 고통받아 왔습니다.
    2018년, 4.27 판문점선언과 6.12 싱가포르 공동성명으로 한반도에 새로운 평화의 시대가 도래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남북 관계의 전면적 화해와 북미 불가침 및 수교를 위한 남북, 북미, 다자간 협상은 여러 어려움들을 겪고 있습니다. 여전히 미국은 한국의 군사주권의 핵심인 (전시) 작전통제권을 쥐고 우리군의 병력구조, 무기체계, 작전계획, 군사전략을 좌우하고 있습니다.
  • 대안
  • 70년 넘게 적대해 온 대결을 끝내고 항구적인 평화체제를 구축하여 자주통일로 나아가기 위해서 남, 북, 미는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협정 체결 동시에 실현해 나가야 합니다. 평화협정을 체결해야 민족의 평화와 번영, 통일로 나아갈 수 있습니다.
    통일은 어느 한쪽이 나머지를 흡수하는 것이 아니라 남과 북이 서로를 존중하고 인정하는 속에서 합의를 통해서야 실현가능합니다. 통일한국은 그 어느나라와도 적대하지 않는 비동맹 중립국으로 되어 동북아의 상생하는 평화협력체제에서 핵심 역할을 해야 합니다.
  • 활동
  • 평통사는 2008년 교수와 법조인 등 전문가들의 의견을 모아 '분단과 대결을 끝내는 한반도 평화협정(안)'을 만들고 이를 지지하는 4만여명의 국내외 서명을 받았습니다. 2010년, 2015년 유엔 핵확산금지조약(NPT) 평가회의에 참여하여 한반도 비핵화를 실현하기위해 평화협정 체결을 미국과 전세계에 촉구했습니다. 평통사는 평화협정 체결을 일상적이고 대중적으로 벌여나가자는 취지에서 평화홀씨운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7.4 남북 공동성명, 남북 기본합의서, 6.15 공동선언, 10.4선언, 판문점선언을 지키고 이행하는 활동을 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416 철도 및 공공 노동자들과 함께 대전시내 행진 마무리 관리자 2021-06-04 195
1415 행진단을 응원하며 대전시민들이 건넨 따뜻한 물 주전자에 감동한 33일차 대행진 관리자 2021-06-03 202
1414 밤샘야근과 무더위에도 포기하지 않고 남북철도 연결을 바라며 행진한 철도노동자 -32일차 대행진 관리자 2021-06-02 183
1413 민족수난과 수탈의 기차에서 민족 번영과 통일의 기차로 노동자들과 함께한 31일차 대행진 관리자 2021-05-31 216
1412 철도의 허브 대전 시민들을 만나다. 30일차 남북철도잇기 행진 관리자 2021-05-30 248
1411 청소년 청년들이 대전 행진의 첫날의 주역이 되다. 29일차 남북철도잇기 행진 관리자 2021-05-29 218
1410 3군사령부가 있는 국방도시, 계룡시민들도 남북철도 환영! 28일차 대행진 관리자 2021-05-28 223
1409 동학혁명의 격전지, 대전충청구간 행진을 시작하다! - 27일차 대행진 관리자 2021-05-27 274
1408 대구경북에서 대전충청으로!  남북철도 연결로 평화통일 이루어 노근리 영령들의 한을 풀자고 다짐한 26일차 대행진 관리자 2021-05-26 231
1407 ‘남북 평화통일 열차에 통일쌀을 싣고 가자’ 농민들과 함께 한 25일차 대행진 관리자 2021-05-24 224
1406 사드철거투쟁의 또 다른 주체인 김천 시민들이 함께... 남북철도잇기대행진 24일차 관리자 2021-05-23 251
1405 사드 철거 투쟁과 남북 철도잇기는 동전의 양면, 남북철도잇기 대행진 23일차 관리자 2021-05-22 253
1404 사드 철거 선봉에 선 주민들과 함께 한 남북철도잇기 대행진 22일차 관리자 2021-05-21 300
1403 "무슨 소리하는 지 다 안다. 사이좋게 지내면 좋지" 조용한 시골마을 주민들을 만난 남북철도잇기 대행진 21일차 관리자 2021-05-20 240
1402 "남과 북이 결합해서 같이 행복하게 살면 좋겠어요"  남북철도잇기 행진단과 동행한 왜관의 어린이들  남북철도잇기 대행진 20일차 관리자 2021-05-19 263
  1. 1
  2. 2
  3. 3
  4. 4
  5. 5
검색

검색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회원가입